박승원, 공천 배제에 강력 반발…"시민과 당원의 의사를 무시한 폭거·사천"
상태바
박승원, 공천 배제에 강력 반발…"시민과 당원의 의사를 무시한 폭거·사천"
  • 임현상 기자
  • 승인 2022.04.22 1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풀뿌리 민주주의 훼손 결정, 인정할 수 없다…중앙당에 재심 청구할 것"
박승원 더불어민주당 광명시장 예비후보가 자신을 공천 배제한 도당의 결정에 반발하며 중앙당에 재심을 청구하겠다고 밝혔다. 사진은 기자회견 모습. (사진제공=박승원 선거 캠프)
박승원 더불어민주당 광명시장 예비후보가 자신을 공천 배제한 도당의 결정에 반발하며 중앙당에 재심을 청구하겠다고 밝혔다. 사진은 기자회견 모습. (사진제공=박승원 선거 캠프)

[세무뉴스] 임현상 기자 =  박승원 광명시장 예비후보(더불어민주당)가 당의 공천 배제 결정에 대해 강력히 항의하며 재심을 청구했다.

22일, 더불어민주당 경기도당 공직선거후보자추천관리위원회가 광명시에 단수공천을 결정한데 대해 박승원 예비후보는 기자회견을 갖고 "풀뿌리 민주주의를 훼손하는 이번 결정을 인정할 수 없다"며 "중앙당 공직선거후보자추천재심위원회에 재심을 청구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공정한 경선을 통해 이번 지방선거에서 반드시 민주당의 승리와 재선을 통해 광명의 발전을 이끌겠다"고 경선을 강력히 요구했다.

특히, 박 예비후보는 "최근 언론을 통해 발표된 광명시장 더불어민주당 후보적합도 여론조사들에서 압도적 우세를 보이는 경쟁력 있는 후보를 배제한 경기도당 공관위의 결정은 납득할 수 없다"며 "공천심사 몇 달 전부터 지역구 국회의원이 현역시장을 컷오프시킨다는 소문으로 이미 심사의 공정성이 훼손되어왔다"고 주장했다.

이어 "이번 경기도당 공관위의 결정은 경쟁력 있는 후보로 이번 지방선거 승리를 일궈내겠다는 당의 입장과도 배치된다"며 "광명시민과 당원의 의사를 무시한 폭거이며 공천이 아닌 사천이다. 저는 받아들일 수 없으며 중앙당 재심을 거쳐 당당하게 경선에 임하도록 하겠다. 다시 한 번 더불어민주당의 공정한 재심의를 요구하며 지방선거에서 민주당과 광명을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다음은 박승원 광명시장 예비후보의 기자회견문 전문이다.

존경하는 광명시민 여러분!

사랑하는 더불어민주당 당원 여러분!

광명시장예비후보 박승원입니다.

저는 풀뿌리 민주주의를 훼손하는 이번 더불어민주당 경기도당 공천관리위원회 결정을 인정할 수 없습니다. 저는 중앙당 공직선거후보자추천재심위원회에 재심을 청구하겠습니다.

공정한 경선을 통해 이번 지방선거에서 반드시 민주당의 승리와 재선을 통해 광명의 발전을 이끌겠습니다.

존경하는 광명시민 여러분!

저는 30대에 광명에 첫발을 딛고 이곳 광명에서 시민운동과 풀뿌리 자치분권운동 펼치며 광명시장 비서실장, 광명시의원, 경기도의원을 거쳐 지난 4년간 광명시장으로 오직 광명의 미래를 위해 일해 왔습니다.

저는 한국메니페스토실천본부로부터 3년 연속 최고등급을 받으며 시민과의 약속을 지키는 모범적인 자치단체장으로 평가받았습니다. 광명시는 탄소중립 실천 부분 대통령 표창 등 시정의 전반에 걸쳐 90여건 이상의 상을 수상하는 등 다양한 성과를 이루어냈습니다. 또한, 코로나19 극복과정에서 민생경제 안정에 최선을 두고 노력한 결과 소상공인과 자영업자, 중소기업 지원 정책이 경기도 1위의 평가를 받기도 했습니다.

광명시는 광명․시흥 3기 신도시 등 앞으로 광명은 해야 할 일이 많습니다. 저, 박승원은 중단 없이 미래로 성장하는 광명을 만들기 위해 재선을 준비해 왔습니다.

그러나 이번 경기도당 공천심사위원회에서 경선을 배제하고 광명시의 길도 잘 모르는 사람에게 단수공천이라는 불공정한 결정을 내렸습니다.

최근 언론을 통해 발표된 광명시장 더불어민주당 후보적합도 여론조사들에서 압도적 우세를 보이는 경쟁력 있는 후보를 배제한 경기도당 공관위의 결정은 납득할 수 없습니다.

공천심사 몇 달 전부터 지역구 국회의원이 현역시장을 컷오프시킨다는 소문으로 이미 심사의 공정성이 훼손되어왔습니다.

이번 경기도당 공관위의 결정은 경쟁력 있는 후보로 이번 지방선거 승리를 일궈내겠다는 당의 입장과도 배치됩니다. 광명시민과 당원의 의사를 무시한 폭거이며 공천이 아닌 사천입니다. 저는 받아들일 수 없으며 중앙당 재심을 거쳐 당당하게 경선에 임하도록 하겠습니다.

다시 한 번 더불어민주당의 공정한 재심의를 요구하며 지방선거에서 민주당과 광명을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존경하는 광명시민 여러분,

저와 함께 해 주십시오.

민주당의 승리, 광명의 승리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더불어민주당 광명시장 예비후보 박승원 올림

 

taxnews@taxnews.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