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해외수출 기업인, 코로나19 '우선접종 대상자' 추가 요청"
상태바
이재명 "해외수출 기업인, 코로나19 '우선접종 대상자' 추가 요청"
  • 임현상 기자
  • 승인 2021.06.04 14: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엇보다 경제가 중요…기업인들의 경제 활동에 힘을 실어 줘야"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경제회복의 시급성을 지적하며 수출 기업인을 코로나19 ‘우선접종 대상자’에 추가할 것을 강력히 건의했다. (사진제공=경기도)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경제회복의 시급성을 지적하며 수출 기업인을 코로나19 ‘우선접종 대상자’에 추가할 것을 강력히 건의했다. (사진제공=경기도)

[세무뉴스] 임현상 기자 =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해외 수출기업인을 코로나19 예방접종 '우선접종 대상자'에 추가할 것을 건의했다.

4일, 이재명 도지사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사회적 약자와 고위험군, 현장 대응요원과 의료진 중심으로 1차 백신 접종이 이루어지고 나면 해외무역을 담당하는 기업인을 '우선접종 대상자'로 추가할 것을 정부에 건의한다"고 밝혔다.

이재명 지사는 "현재 시행 중인 필수목적 기업인 백신 접종은 신청에서 접종완료까지 오랜 기간이 소요된다"며 "불가피성 또는 역학적 위험성에 해당하거나 부처 심사를 통해 중요 경제활동으로 인정받아야 하는 등 2개월 가까운 절차를 거쳐야 하므로 긴급하게 출국이 필요할 때는 속수무책이다"라고 우려했다.

이어 "필수목적 심사 형태가 아닌 우선 예방접종으로 기업인들의 경제 활동에 힘을 실어 줘야 한다"며 해외 수출기업인 '우선접종 대상자' 추가의 당위성을 지적했다.

이 지사는 "대한민국 경제 버팀목인 수출이 증가세를 보여 1분기 GDP 성장률이 전 분기 대비 1.6% 올랐다. 우리 기업인들이 그간의 어려움을 딛고 좋은 성과를 거두고 있다. 글로벌 시장 최전선에서 제대로 일할 수 있도록 합당한 여건을 마련하는 것은 정부의 몫이다"라며 "부산 등 타지자체에서도 수출기업인 백신우선접종을 건의하고 나서는 이유 또한 이런 문제의식을 공감하고 있기 때문일 것이다"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무엇보다 경제가 중요하다. 코로나19의 기나긴 터널에서 빠져나와 소중한 일상으로 돌아가려면 경제가 회복되어야만 한다"며 "선제적 보건방역과 전폭적인 재난지원금 경제방역으로 건강과 생계를 지켜낸 것처럼 이제는 유연한 백신 접종 대응으로 우리 경제의 회복과 성장을 도모할 때이다"라고 해외 수출기업인에 대한 '우선접종 대상자' 추가를 강력히 건의했다.

 

taxnews@taxnews.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